"모두투어, 동남아 예약 3,000% 증가…격리 해제 순풍" > 주요증시뉴스

본문 바로가기

주요증시뉴스

주요증시뉴스   HOME


"모두투어, 동남아 예약 3,000% 증가…격리 해제 순풍"

페이지 정보

작성자 thomas 댓글 0건 조회 938회 작성일 22-03-23 10:41

본문

[전자신문 손지혜기자 2022-03-23 10:02]
모두투어는 정부의 해외 입국자 격리 해제 발표 소식으로 여행 수요가 빠르게 회복되고 있다고 밝혔다.

14일부터 진행된 '고객 감사 특별전' 프로모션에서 해외 상품과 항공권 예약자가 일주일 만에 9500명에 달했다. 그중 여행상품 예약자는 3200명으로 격리 해제 발표 이전 일주일 보다 3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지역별 예약 비중은 남태평양(47.6%)로 가장 높고 동남아(23.5%), 유럽(23.2%)이 뒤를 이었다. 지역별 예약 증가율은 동남아 3000%, 미주 1400%, 유럽 1189%, 남태평양 123% 순으로 나타나 남태평양을 제외한 전 지역이 격리 면제에 따른 기저효과가 눈에 띄는 대목이다.

해외 항공권 예약도 증가세다. 14일부터 21일까지 해외 항공권 예약은 6300명으로 전주 대비 256% 증가했고 지역별 예약 증가율은 남태평양 450%, 유럽 304%, 동남아 287%, 미주 229%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특히 회원 대상 푸시 메시지 발송 이후 1만2000명이 동시에 접속하는 등 코로나 이후 최고 사용자(UV) 수치를 기록했다. 이는 종전 최고 수치보다 75% 증가한 기록으로 입국자 격리 면제 발표 이후 해외여행 시장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해외 입국자 격리 면제에 맞춰 준비한 '33주년 특별전'에 관심이 집중되는 모습에서 그동안 억눌린 해외여행에 대한 고객들의 열망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주요 인기 지역 항공기 운항 스케줄이 계속 늘어나고 있어 다양한 상품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지혜기자 jh@etnew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